티스토리 뷰

2004년 1월 10일 모임에 오신분은..

97임재학, 98오태식, 98김근성,
98오창옥, 98유정열, 99이은희, 6명이었습니다..

일단 결론 부터 말씀 드리자면..

동아리는 잘 마무리 하자는 의견이었습니다..

모두들 잘 아시겠지만..
현재 재학생이 한명도 없는 상태입니다..
3월이 되고, 신입생이 들어 온다고 해도..
그 후배들은 인도해줄 사람이 없는 상태입니다..

모두의 마음 속에서는 어떻게든 동아리를 유지하고..
잘 꾸려 나가고 싶은 생각이 굴뚝 같겠지만..

현실적으로 보면..
그 일을 해줄 사람이 없습니다..

학교도 증평으로 이사를 가고..
그 후에 학생들이 동아리에 대하여 관심도 없어지고..
학교 등하교 하는것 만도 빠듯합니다..

지금까지 잘 이끌어 와주신 선배님들께 죄송스러울 따름입니다..

10일 모임에 못오신 분들 중에..
다른 의견이 있는분도 있으리라 생각 됩니다만..
이젠 어쩔수 없을것 같습니다..

또 다른 확실한 비젼이 있으시다면 모르겠지만요..

그리고 다음번 모임은 2월 7일 토요일입니다..
이날은 어떻게 마무리를 할지 정하게 됩니다..

어제 나온말 중 최선책은..
학교근처쯤에 작은 법당을 만들어서 동방의 부처님을 모시고..
졸업생들 만이라도 가끔씩 찾아 가자는 의견이 나왔습니다..

또는 다른 암자나.. 다른 동아리에서 필요하다면..
기증 하는 방법도 있을 것이라 생각 됩니다..

그럼 다음달에는 더 많은 분들을 뵙기를 바랍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