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영덕풍력 발전소로 고고씽~

멀리서 봤을때는 잘 몰랐는데. 가까이 와보니 크기가 어마어마 하네.
돌아갈때 바람소리도 크다.

아래쪽에는 해맞이 공원.
게모양의 집게가 둘러싼 등대가 있는 곳이다.

저녁은 점심먹었던 식당으로 가서 회를....
지금은 대게철이 아니라 없다고 하네.
그래서 4만원 짜리 모듬회 주문.
접시에 두툼한 회가 나왔다. 바닥에 마무것도 안깔고..
양이 많이서 나중에는 수저로 퍼먹었다. ㅎㅎ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